미국 지수추종 ETF (Feat 워렌버핏)

미국 지수추종 ETF (Feat 워렌버핏)

가치 투자로 저명한 워런버핏은 아내에게 유언장을 미리 남겨놨다고 합니다. 1930년 생인 그는 현재 90세가 넘은 할아버지이기도 하여 유언장을 남겨놨을 법하기도 합니다. 내가 갑자기 죽으면 현금 10는 미국 단기 국채에 나머지 90는 SP 500 ETF에 넣어라. put 10 of the cash in shortterm government bonds and 90 in a very lowcost SP 500 index fund. Warren Buffett 버크셔해서웨이의 수장이기도 한 그는 자신이 판단한 가치 있는 여러 주식들이 있었겠으나 왜 국채와 SP 500 지수에 투자하라고 했을까? 아래는 미 10년물 국채금리와 3년물 국채 금리를 나타냅니다.

아무래도 최근 악재들이 어느 정도 해소되고 금리인하 기대감까지 겹치면서 미국증시는 상승장에 돌입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지속해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보니 Fear and Greed Index는 65점으로 탐욕구간에서 유지 중입니다. 뿐만 아니라 1주일 전, 한 달 전에는 Fear and Greed Index가 어땠는지도 쉽게 볼 수 있습니다.

1달 전에는 극심한 공포구간이었네요. 아무래도 상승장에서의 일시적인 조정구간으로 보입니다.


imgCaption0
ETF의 선택과 조사


ETF의 선택과 조사

투자하기 전에 해당 ETF의 운용 방식, 구성 자산, 운용 수수료, 성과 추적 정확도, 선진국 혹은 신흥국에 대한 노출 등을 조사해야 합니다. 주식과 비슷하게, 투자 결정을 내리기 전에는 충분한 연구와 정보 수집이 필요합니다. 요약하자면, ETF는 투자자들이 여러가지 자산에 손쉽게 투자할 수 있는 효과적인 방법입니다. 투자자의 투자 목표와 성향에 따라 여러가지 종류의 ETF를 선택할 수 있으며, 투자 전에는 신중한 조사와 전문가의 조언을 활용하는 것이 중요합니다.